sub visual

NEWS

日 로손 엔터테인먼트, 공원소녀(GWSN) 일본 진출 위한 제휴 추진

 

일본의 로손 엔터테인먼트가 걸그룹 공원소녀(GWSN)의 일본 진출을 위한 전격적인 투자를 결정하고, 키위미디어그룹과 사업 제휴를 추진하기로 했다.

 

양사가 서로 협력하기로 한 내용은 공원소녀의 일본 내 다양한 이벤트 티켓팅 사업, 공식 굿즈 개발 및 제조 유통 사업, 음반 판매 촉진 사업, 온오프라인 통합 마케팅 캠페인 공동 추진 등이다. 

 

키위미디어그룹은 공동 사업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지난 16일부터 19일까지 3박 4일 동안 동경, 오사카 등 주요 도시 내 로손 엔터테인먼트가 운영하는 HMV&BOOKS에서 공원소녀 1집의 쇼케이스 무대와 현지 팬들을 위한 팬사인회를 추진했다. 

 

특히, 이번 프로모션은 공원소녀의 첫 번째 앨범 ‘밤의 공원 part one(THE PARK IN THE NIGHT part one)’이 신인으로서는 이례적으로 발매 직후 일본 HMV 전 매장을 통해 대대적인 홍보 속에 판매되며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데뷔 2개월 만에 초청을 받아 진행되는 프로모션이라 그 의미가 더욱 남다르다. 

 

공원소녀는 지난 9월 5일 첫 번째 앨범 ‘밤의 공원 part one(THE PARK IN THE NIGHT part one)’로 국내에서 데뷔했다. 데뷔 3일차에 실시간 음반 판매 차트 1위, 데뷔 첫 주 만에 음반 초동 완판, 한달 만에 음악방송 1위 후보, 2018년 신인 걸그룹 중 유일하게 가온차트 상위권 진입 등 의미있는 성과를 기록했다. 

 

또한, 지난 10일 미국 ‘2018 달라스 코리안 페스티벌’의 공식 초청을 받아 성황리에 공연을 마쳤으며, 최근 발표된 2018년 11월 걸그룹 브랜드 평판 순위에서 상위권인 11위에 랭크, 올해 데뷔한 걸그룹 중 2위에 오르는 등 쟁쟁한 걸그룹 사이에서도 인기있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키위미디어그룹 회장 김형석 프로듀서는 “신인 걸그룹이 데뷔와 동시에 일본에 진출한 것은 이례 적인 일이라며, 일본 로손 엔터테인먼트와 협력해 공원소녀가 한류 걸그룹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로손 엔터테인먼트는 음반, 서적 등을 판매하는 HMV & BOOKS를 시작으로 일본 내에서 56개의 점포를 운영하고 있으며, 일본 내 최대 규모의 티켓 발매 플랫폼 중 하나인 로손 티켓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자회사인 유나이티드 시네마는 41개의 멀티플렉스 영화관을 운영하는 등 극장 사업에도 뛰어 들어 엔터테인먼트 시장에서 높은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키위미디어그룹은 향후 음악뿐만 아니라 영화 사업 부문도 협력할 예정이다.

November.20.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