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 visual

NEWS

하얗게 물들인 서현의 ‘윈터 파라다이스’ 패션 화보 공개


가수에서 배우로 스펙트럼을 넓혀가고 있는 소녀시대 서현의 ‘윈터 파라다이스’ 패션 화보가 공개됐다. 


<더스타> 매거진 11ㆍ12월 합본호의 커버를 장식한 공개된 이번 화보에서 서현은 겨울의 순간을 온통 화이트로 물들였다. 순수하고 맑은 모습을 담은 화보에서 서현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미니멀한 화이트 패션을 통해 ‘눈꽃여신’다운 분위기를 뿜어냈다. 특히 커버 화보 촬영을 할 때는 특유의 영롱한 눈빛과 포즈로 스태프들의 감탄과 박수가 끊이질 않았다.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얼마전 첫 단독 팬 미팅에 대해 “11년만에 처음 하는 팬 미팅이라 준비하는 동안 엄청 설렜다. 팬들께 어떤 모습을 보여드려야 할지 고민도 많았다. 10년 전 소녀시대 활동 때 불렀던 음악을 코러스 없이 처음부터 끝까지 혼자 부르기도 했다”며 감격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또 지난 9월 말 종영한 MBC TV 드라마 <시간>에서 ‘설지현’이란 배역에 대해 “연기는 늘 어렵다. 한 인물의 삶을 받아들이고, 표현해야 하기 때문에 그만큼 책임감을 느낀다. 또 연기하다 보면 크고 작은 감정 표현이 많다. 행복했다, 울었다, 오열했다, 하루에도 수십 번씩 감정이 오르락내리락한다. 그래서 감정 조절에 최대한 신경 썼다”며 고충을 털어놓았다. 자신만의 연기 노하우에 대해서는 “극중 배역이 곧 내가 되는 게 가장 중요하다. 그러기 위해선 대본을 받았을 때 빈 부분들을 스스로 채워 나가는 과정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소녀시대’가 자신에게 주는 의미에 대해 “인생의 가장 빛나는 청춘을 함께했다. 떼려 뗄 수 없는 인생의 동반자이며, 진정한 가족이다. 게다가 이제는 떨어져 지내다 보니, 더 애틋하고 소중함을 느낀다”며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데뷔 이후 시간이 쌓이며 달라진 점에 대해서는 “마음의 여유가 생겼다. 예전에는 무조건 잘해야 한다는 강박관념 때문에 매 순간 치열하게 살았다. 자신을 조여매고, 괴롭히는 스타일이었다. 지금 생각해 보면 왜 그렇게까지 했을까? 하면서도, 마음 한 켠에는 그 시간들이 있었기에 삶을 살아가는 기준이 생긴 것 같아, 후회하지 않는다”고   털어놓았다. 

 

마지막으로 앞으로 목표에 대해 “머나먼 꿈이 될 수도 있지만 칸영화제에서 상을 받고 싶다. 그 꿈을 이룰 때까지 열심히 달릴 거다. 저를 위해 고생한 스태프들과 함께 가기로 약속 했다. 또 주위 사람들을 더 잘 챙기고 싶다”며 미소와 함께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가수 헤이즈의 시선 강탈 패션 화보도 공개됐다. 

 

<더스타> 매거진 11•12월 합본호를 통해 공개된 이번 화보에서 헤이즈는 ‘감성 천재’라는 수식어에 걸맞게 ‘스웨그’ 넘치는 자신만의 매력을 뽐냈다. 공개된 화보 속에서 헤이즈는 트렌디한 숏패딩과 롱패딩을 다양한 아이템과 믹스매치해 따라 하고 싶은 올겨울 패딩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헤이즈는 “숏패딩과 롱패딩 모두 어떤 스타일링에도 잘 어울려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이것저것 겹쳐 입고 패딩을 걸친 후 비니로 포인트를 주는 게 내 스타일”이라고 겨울 패딩 스타일링 팁을 전했다.

 

‘음원 깡패’ 헤이즈. 다음 앨범 컴백에 대해 “곧 새로운 나의 노래를 들려 드릴 수 있을 것 같다. 이미 내가 할 수 있는 모든 준비는 끝냈고 심지어 그다음 노래까지도 준비를 마쳤다”라며 “새로운 시도를 했다. 아직 자세히 말할 수는 없지만 아마 헤이즈에게서 듣지 못했던 새로운 음악이 될 것”이라고 곧 발표하는 음악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이문세와 박진영, 용준형, 10대 작곡가 지망생까지 다양한 아티스트 노래에 참여한 헤이즈. 자신이 생각하는 그 비결을 묻자 “나를 선택해 준 모든 아티스트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 아마도 나만이 표현할 수 있는 특유의 감성이 있기 때문 아닐까”라고 겸손히 말했다.

 

마지막으로 어떤 사람이 되고 싶냐는 물음에 “시간이 지나도 변하지 않는 사람이 되고 싶다. 평생 ‘거만’이라는 단어와 그 기분을 알고 싶지 않다. 지금보다 더욱 사랑이 많은 사람이 되고 싶고 또 그 사랑을 베풀 줄 아는 사람이 되고 싶다”라며 자신의 소망을 이야기했다. 

 

헤이즈의 감성 가득한 올겨울 패딩 스타일링 화보와 속마음을 담은 자세한 인터뷰, 패션 필름은 모두 <더스타> 11•12월 합본호(11월27일 발매)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더스타> 11•12월 합본호에서는 골든 차일드 멤버 4인(장준, 재현, 주찬, 보민)의 청춘 화보, 뷰티 루키로 떠오른 신인 아이돌 공원소녀 레나의 홀리데이 10대 메이크업 화보, 겨울 아우터 스타일링까지 다양한 스타와 스타일에 대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사진=<더스타> 11•12월 합본호 

November.23.2018